공지사항
호남오페라단,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제목 [서울신문] 호남오페라단, 대한민국오페라어워즈 대상 수상 등록일 23-03-16 15:34
글쓴이 관리자 조회 93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30311500053&wlog_tag3=… [61]

호남오페라단이 11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컨퍼런스홀에서 열린 ‘2023 대한민국 오페라 어워즈’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호남오페라단은 1986년 창단해 전북을 중심으로 활동해온 민간오페라단이다. 지역 사회의 역사와 문화를 소재로 ‘논개’, ‘루갈다’, ‘달하 비취시오라’ 등 창작오페라 10여편을 제작해 지역 관객들의 사랑을 받았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로부터 ‘우수창작오페라’ 제작 단체로 8년 연속 선정되는 등 활동을 인정받아왔다.

금상에는 지휘자 김덕기, 은상에는 솔오페라단, 동상에는 바리톤 이승왕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김덕기는 1987년 ‘베르테르’ 한국 초연을 시작으로 국립오페라단의 ‘리골레토’, ‘로미오와 줄리엣’ 등 50여편의 오페라 작품을 지휘했다. 2005년 창단한 솔오페라단은 젊은 감각으로 높은 완성도를 갖춘 작품을 발표해왔다. 이승왕은 2014년부터 국내무대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공로상은 원로 테너 박성원이 수상했고 올해 신설된 신인상은 2021년 ‘BBC 카디프 싱어 오브 더 월드’ 아리아 부문 우승을 차지한 바리톤 김기훈이 받았다.
호남오페라단 공연 사진. 국립오페라단 제공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호남오페라단 공연 사진. 국립오페라단 제공

국립오페라단이 대한민국오페라단연합회와 함께 진행한 ‘대한민국 오페라 어워즈’는 대한민국의 오페라사(史)를 돌아보고 오페라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시행했다. 지난 2월 7~28일 단체와 개인으로부터 추천받은 후 오페라계 인사로 구성된 5인의 전문심사위원단이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했다.

최상호 국립오페라단 단장은 “지금까지 우리나라 오페라계의 발전을 위해 힘써주신 많은 분들을 위해 오페라 어워즈를 진행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올해부터는 미래가 기대되는 오페라 인재를 위한 ‘신인상’을 신설하여 국내 오페라계를 이끌어갈 젊은 인재들에게 힘을 실어주고자 한다”고 밝혔다.
류재민 기자
출처: 서울신문